•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영상] 6호 태풍 '인파' 中 동남부 초토화... 상하이 최대 300mm

미디어뉴스팀  |  2021-07-30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6호 태풍 '인파'가 상하이 일대에 재상륙한 이후 북상하면서 침수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27일 중국 중앙기상대는 태풍 인파의 영향으로 저장성, 상하이, 장쑤성, 베이징, 쓰촨성 등에 강력한 폭우가 쏟아졌다고 전했다.


26일 오전 8시(현지시간)부터 27일 오전 6시까지 저장성 중북부, 안후이성 남부, 장쑤성 중남부, 산둥성 남부 등 지역에 폭우가 내렸고 저장상 항저우, 후저우, 샤오싱 등에는 200~225㎜의 폭우가 내렸다.


베이징 동북부, 허베이성 청더와 탕산, 쓰촨성 야안과 러산 등에서 100~221㎜의 폭우가 쏟아졌다.


중앙기상대는 29일 오전 6시(현지시간) 폭우 황색 경보를 발령했다.


중앙기상대는 이어 29일 오전 8시부터 30일 오전 8시까지 허베이성 중동부, 베이징시 동부, 톈진, 산둥성 북부, 랴오닝성 등 동남부 등에 최대 100~140㎜ 폭우가 내리겠다고 예보했지만, 29일 오전 6시까지 안후이성 북부, 장쑤성 중북부, 산둥성 중남부 등 지역에 내린 폭우는 250~272㎜에 달했다.


인파는 27일 오전 5시께 중심기압 985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 초속 20m(8급 강풍) 세력으로 장쑤성 이싱 부근 육상을 지나 서북진하고 있다. 28일 이후 방향을 틀어 동북진할 예정이며, 그 세력은 약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상하이에서는 초속 38m에 달하는 강풍과 폭우를 동반한 이번 태풍으로 피해가 잇따랐다.


지하철 육상 통로가 부숴지고 길가에 세워진 대형 가로등이 쓰러져 도로를 덮쳤으며, 가로수들은 강풍을 이기지 못하고 줄줄이 쓰러졌다. 한 아파트에서는 베란다 유리창이 바람에 뜯겨져 나가기도 했다.


상하이 앞바다의 최대 파고는 7m까지 치솟았고 시 한복판을 흐르는 황푸강은 300mm가 넘는 폭우로 경계수위까지 들어찼다.


이날 상하이에서는 한때 14급의 최대 강풍이 부는 곳도 있어 고속철 운행이 전면 중단됐고 항공편도 줄줄이 결항됐다.


이번 태풍에 따른 인명, 재산 피해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다.





미디어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804 [이슈 TV] '중원절(中元節)' 통해 드러난 정저우 대홍수..
미디어뉴스팀
21-09-08
2803 中 “월소득 33만원 중산층” 규정... 시민들 발끈 “그..
디지털뉴스팀
21-09-04
2802 ‘홍콩 자유·민주’ 풍전등화... `홍콩 시위' 이끌던 민..
구본석 기자
21-08-20
2801 中, 공항 직원 코로나 봉쇄식 관리... 비감염자도 14일 근..
디지털뉴스팀
21-08-18
2800 정저우 화장터에 수해참사 시신 1만9577구 보관
디지털뉴스팀
21-08-16
2799 [SOH 이슈] 中 사교육 시장 규제의 진짜 목적
디지털뉴스팀
21-08-13
2798 중국인 망명 신청 급증... 9년 간 7배↑
편집부
21-08-06
2797 中, 곡창 허난성 대홍수로 식량 위기 UP
한상진 기자
21-08-03
2796 中, 자국민 여권 발급 대폭 축소... ‘해외 친지 방문 &..
디지털뉴스팀
21-08-02
2795 [이슈TV] 정저우 홍수 참사는 명백한 인재... 당국이 은폐..
편집부
21-07-30
글쓰기
383,942,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