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6·4 톈안먼’ 35주기 앞두고 전방위 감시·통제 강화

디지털뉴스팀  |  2024-06-03
인쇄하기-새창

[SOH] 수많은 사상자를 냈던 중국 6·4 톈안먼(天安門) 사태 35주기(4일)를 앞두고 중국 당국이 희생자 유가족 등에 대한 감시·통제 강화에 나섰다.

중국 당국은 톈안먼 광장 경계를 강화하고 희생자 유가족 모임에 언론 인터뷰 등을 금지했다.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베이징은 지난달 말부터 톈안먼 광장 부근의 일부 지하철역 출입구를 임시 폐쇄했다. 

중국 당국은 1989년 6월4일 톈안먼 광장에서 발생한 민주화 시위를 유혈 진압했다. 이후 중국에서는 톈안먼 시위를 언급하거나 추모 행사를 하는 등이 금지됐다.

중국 당국은 톈안먼 시위 희생자 유족들에게 언론과의 인터뷰도 금지했다. 익명의 소식통에 따르면  톈안먼 시위 희생자 유가족 모임인 ‘톈안먼 어머니회’의 창립 회원인 장셴링 자택 앞에는 최근 보안 요원이 배치됐다.

현재 온라인상에서도 톈안먼 사태 관련 언급은 철저히 검열되며, 반체제 인사들은 가택 연금된 것으로 전해졌다. 

1989년 6월 4일 학생과 시민들의 민주화 시위를 무장 군대로 유혈 진압한 톈안먼 사태는 중국의 민감한 금기어이다. 

중국의 검색 포털인 바이두(百度)에 ‘톈안먼 사태’ ‘톈안먼 6·4’ 등을 검색하면 “관련 결과를 찾을 수 없다”는 메시지가 뜬다. 

톈안먼 사태 35주기를 앞두고 인권 변호사 등 민주화 인사들에 대한 공안의 감시 수위도 높아졌다. 대만 ‘자유시보(自由時報)’는 베이징에 사는 중국의 반체제·민주화 인사 10여 명이 가택 연금 상태라고 전했다. 


한상진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관련기사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315 中 신장 위구르 문화·종교 말살 강화... 600여개 마을名....
디지털뉴스팀
24-07-13
4314 中 양쯔강 홍수로 중하류省 물폭탄... 싼샤댐 방류로 부....
디지털뉴스팀
24-07-11
4313 홍콩도 감시 지옥?... 안면인식 플랫폼 구축↑
디지털뉴스팀
24-06-19
4312 中, 시짱 티베트족 강제 이주... 종교·문화 말살로 중국....
디지털뉴스팀
24-06-17
4311 中, 해외 자국 유학생 공포 검열... 정치·인권 활동 불허
디지털뉴스팀
24-06-15
4310 무서워서 경기장 가겠나... 홍콩 축구 관중 ‘國歌 모욕....
이지성 기자
24-06-12
4309 홍콩 6·4 추모 차단 강화... 허공에 '8964' 써도 체포
디지털뉴스팀
24-06-05
4308 中, ‘6·4 톈안먼’ 35주기 앞두고 전방위 감시·통제 강화..
디지털뉴스팀
24-06-03
4307 중공 선전기관이 ‘언론사’로 위장하는 수법
디지털뉴스팀
24-06-01
4306 중국 내 파룬궁 탄압 기승... 3~4월에만 1천명 이상 박해
디지털뉴스팀
24-05-24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33,434,531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