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정부 주도 6G 이동통신 개발 착수

이연화 기자  |  2019-11-11
인쇄하기-새창



▲ [사진=NEWSIS]


[SOH] 중국 관영 과학기술보는 지난 7일, 중국이 정식으로 6세대(6G) 이동통신 서비스 대한 연구개발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주 열린 첫 회의에서는 전문가팀과 프로젝트 전체 추진팀을 결성하기로 했다. 전문가팀 37명은 각 대학과 연구기관, 첨단 기업에서 선발되고, 추진팀에는 교육부, 공업 정보화부, 중국 과학원 등 정부 관계자가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6G 기술 연구는 한국, 미국, 핀란드 등에서 연구기관 등에 의해 이미 시작됐지만 국가가 주도하는 것은 중국이 처음이다.


6G는 전송 속도가 5G의 10배 이상이 되는 100Gbps 이상이고, 지연률은 1 밀리초 미만으로 사실상 ‘제로 지연’을 실현해 2030년에 실용화될 예정이다.


5G가 ‘모든 사물이 인터넷을 통해 연결되는’ IoT(Internet of Thing)을 구현하는 반면 6G에서는 ‘사람이 하던 모든 서비스가 인터넷을 통해 연결되는’ IoE(Internet of Everything)’로 진화된다.


현재 세계 각국이 5G 서비스 구축에 나선 가운데, 미 정부는 안보 위험을 이유로, 5G 기술로 세계 패권을 잡으려 하는 중국을 강하게 경계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 정부는 중국 화웨이를 사실상 중국의 첩보기관으로 인정하고 자국의 5G 통신망 구축 사업에서 배제했으며, 동맹국들에게도 5G 네트워크에서 화웨이를 배제할 것을 요구했다.


전문가들은 중국의 6G 기술 개발 착수로 중국에 대한 미국의 경계가 더 커질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연화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938 中 ‘인공태양’ 내년부터 가동
이연화 기자
19-12-01
3937 경찰 실탄 발사로 신장·간 잃은 홍콩 시위자... ”경찰의..
디지털뉴스팀
19-11-24
3936 세계 최대 ‘꿀’ 생산국 中... 인체에 유해한 가짜 꿀로..
권민호 기자
19-11-22
3935 中 텅거리 사막... 공장 폐기물 배출로 거대 면적 오염
하지성 기자
19-11-21
3934 홍콩 게임프로그래머, ‘시위 간접 체험 게임’ 개발
디지털 뉴스팀
19-11-17
3933 전쟁터 된 홍콩 중문대... 경찰, '최루탄 2356발' 발사
구본석 기자
19-11-14
3932 실탄 사망자 느는 홍콩 시위... 사실상 준전시 상황?
디지털 뉴스팀
19-11-11
3931 中, 정부 주도 6G 이동통신 개발 착수
이연화 기자
19-11-11
3930 君子가 벼슬을 할 때 ‘반드시 지켜야 할 것과 피해야 할..
디지털 뉴스팀
19-11-08
3929 中, 미세먼지 저감 목표 ‘하향’... 환경보다 경기가 우..
도현준 기자
19-11-07
글쓰기
347,944,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