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언론 기자에 ‘충성도 시험’ 의무화... 합격자만 ‘기자증’ 재발급

도현준 기자  |  2019-09-26
인쇄하기-새창



▲ [사진=SNS]


[SOH] 중국 당국이 언론 기자들에 대한 ‘충성도 시험’을 의무화 할 것으로 알려져 당국의 사상통제가 극한으로 치닫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일고 있다.


20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중국 공산당 중앙선전부는 지난 8월 말 관영매체의 일부 기자와 편집자들에게 전국 단위의 시험에 앞서 10월 초에 실시되는 ‘시험 테스트’에 응할 것을 명령했다.


당국의 한 소식통은 이번 시험 테스트에 수도 베이징(北京)의 14개 관영매체에 종사하는 1만명가량의 기자와 편집자들이 참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번 테스트는 중국 공산당 중앙선전부가 지난 1월 첨단 기술을 활용해 이데올로기 교육과 통제를 강화하기 위해 출시한 공산당의 정책선전용 앱(응용프로그램)인 ‘쉐시창궈’(學習强國·학습강국)를 통해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포털사이트 소후닷컴은 공산당 중앙선전부는 지난 16일 이 앱에 시험 응시자들이 시험을 준비할 수 있도록 예제를 올렸다고 밝혔다.


이번 시험은 ‘충성도 시험’이라는 명칭에 걸맞게 시 주석의 정치사상과, 한 부분은 마르크스 사상 과 관련된 문제들이 다수 포함될 예정이다.


중국 당국은 이번 ‘시험 테스트’를 거쳐 앞으로 전국 관영매체의 기자와 편집인들에게 ‘충성도 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당국은 또 이 시험을 ‘프레스 카드’ 재발급과도 연계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즉 시험에 통과한 언론인들에게만 프레스 카드를 재발급하며 그렇지 못할 경우에는 1회의 재시험 기회가 부여된다.


이번 조치는 미국과의 무역전쟁, 홍콩의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안) 반대 시위 등의 영향으로 지도부의 위상이 실추되고 그로 인해 중국 사회가 불안한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언론인에 입에 재갈을 물리려는 게 아니냐는 해석이 일고 있다.



도현준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647 中 ‘홍콩 반역자 사냥’ 게임 출시... 게임 이용자 “홍..
한지연 기자
19-12-07
2646 홍콩 시위에 놀란 中... 광둥성 소규모 농촌 시위, 과잉..
도현준 기자
19-12-03
2645 中, 이달부터 모바일 신규 가입시 ‘얼굴 스캔’ 의무화
권민호 기자
19-12-02
2644 中 공산당, 국민 안전보다 정권 안정이 더 중요... 흑사병..
한지연 기자
19-12-02
2643 中 대학생들... 레논벽 만들어 홍콩 시위 잇따라 지지
박정진 기자
19-11-18
2642 中 대학 부교수... 홍콩 시위 공개 지지
김주혁 기자
19-11-18
2641 中 베이징시 주택 강제철거... 주민 1만명 반대 서명
김주혁 기자
19-11-14
2640 中 저장성서 ‘안면인식 피해’ 첫 소송
박정진 기자
19-11-04
2639 베이징시, 합법적인 주택을 ‘불법 건축물’로 규정... 주..
김주혁 기자
19-10-31
2638 ‘디지털 감옥’된 中... 2억대 카메라로 13억 국민 감시
권민호 기자
19-10-15
글쓰기
347,294,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