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중국 수도권 일대서 ‘축구장 23개 크기의 폐수 웅덩이’ 등 다수 발견

편집부  |  2017-04-28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 수도권 일대에 악취를 풍기는 거대한 폐수 웅덩이들이 발견돼 환경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23일 중국 언론에 따르면 충칭(重慶)에 본부를 둔 NGO인 량장환바오(兩江環保)는 최근 북부지역 환경시찰에서 허베이(河北)성과 톈진(天津) 일대에 오염물로 가득 찬 대규모 폐수 웅덩이들을 발견해 당국에 고발했다.


량장환바오 관계자는 “이 폐수 웅덩이들이 장기간  공장 폐수 방류에 노출된 듯 진한 황갈색에 악취를 풍기고 있었다”면서, 웅덩이 주변의 농지들의 오염이 심각할 것으로 우려했다.


이 관계자는 “톈진 웅덩이 물의 산성도(PH) 수치를 조사한 결과 PH 1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0~14로 분류되는 산성도지수는 PH 7(중성)을 기준으로 PH 7 미만이면 산성, PH 7을 넘으면 알칼리성을 의미한다. 그러므로 PH 1은 강한 산성을 나타낸다.


량장환바오에 따르면 허베이 다청(大城)현에서 발견된 한 웅덩이는 크기가 축구장 23개 규모에 달하는 17만㎡였고, 톈진의 웅덩이는 15만㎡에 달했다.


톈진시 당국은 폐수 웅덩이 처리를 위한 조사반을 급파하고, 7월 말까지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환경보호부가 수도권인 징진지(京津冀,베이징·톈진·허베이의 약칭) 일대 4천77개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환경오염원 배출 조사’에서 2천808개 기업(68.9%) 업체가 ‘비효율적 방진설비’, ‘오염물 처리 위반’, ‘무허가 생산 활동’ 등의 규정 위반으로 적발됐다. (사진: 신화사)



권성민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507 중국인들의 ‘화장실 문화’, 언제쯤 개선될까?
편집부
17-11-03
2506 中 공안부, 전 국민 대상으로 ‘음성 정보 수집’
편집부
17-11-03
2505 中, 입맛 서구화로 ‘초콜릿·커피’ 수요 급증
편집부
17-10-24
2504 “청첩장은 빨간 폭탄과 같아”... 왜?
편집부
17-10-19
2503 中, 모바일 결제 이용 급증... 외출 시 無현금인 경우도....
편집부
17-10-13
2502 “빚보다 여행이 더 중요”... 中 ‘대출 여행족’ 급증
편집부
17-10-08
2501 中, 19차 당대회 앞두고 각종 통제 혈안
편집부
17-10-06
2500 中 인기 앱 ‘웨이신(微信)’, 전 사용자 데이터 당국으로....
편집부
17-09-21
2499 中, ‘보디가드 앱’ 출시... 누구나 간편하고 저렴하게 ....
편집부
17-09-08
2498 中 ‘1인 가구’ 급증으로 ‘음식점’, ‘배달 서비스’ 호황..
편집부
17-08-18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30,990,812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