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초등학교, 학생들에게 ‘롯데 불매’ 세뇌 교육

편집부  |  2017-03-13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이 한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대한 보복을 위해 자국민들에게 ‘애국심’을 들먹이며 한국 제품 불매 등 반한(反韓) 감정을 부추기는 가운데,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들에게 선서를 통해 이를 종용한 사실이 밝혀져, 비난과 논란이 일고 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8일(현지시간)부터 중국 소셜미디어(SNS)에 베이징의 한 초등학교 강당에서 학생들이 단체로 ‘롯데 불매’를 선서하는 장면의 동영상이 올라왔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이 학교는 학생들을 강당에 소집해 교사의 지도하에 ‘롯데 과자를 불매할 것’을 부추기며, 학생들에게 “군것질을 거부하고 롯데를 배척한다”는 구호를 외치게 했다.


해당 영상에는 강당 앞 칠판에도 "우리 어린 학생들은 이렇게 애국을 한다. 군것질을 거부하고 롯데를 배척한다. 우리 중화를 사랑하며 나부터 일어서자"는 내용의 문구가 적혀 있었다.


사드 문제를 이해하지 못하는 어린 학생들을 이 같이 세뇌시킨 것에 대해 ‘국민적 감정싸움을 선동하는 도를 넘은 교육’이라는 지적이 일고 있다.


일각에서는 “애국에는 남녀노소의 구분이 없어야 한다”는 국수적인 의견도 있었지만 대부분의 네티즌들은 “사악한 정치교육이다”, “미움을 주입하는 교육방식은 결국 폭력을 양산한다”, “아직도 문화대혁명식 세뇌방식을 사용하고 있다”는 등의 비난이 잇달았다.


최근 들어 중국 당국은 언론을 통해 한국에 대한 비난 수위를 다소 조절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지만 현지에서는 사드배치 반대 시위가 계속되는 등 반한 분위기가 여전해 현지 교민들은 여전히 불안에 떨고 있다.


‘롯데 불매’ 등 중국 내 반한 상황은 오는 15일 소비자의 날에 최대 고비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사진: 웨이보 캡처)



박정진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494 베이징시 당국, 인구 억제 정책으로 지방 출신자 강제 ....
편집부
17-08-07
2493 실적 미달한 직원에게 ‘변기 물’ 마시게 한 ‘狂 관리자’..
편집부
17-08-04
2492 ‘신호 위반자’에 대한 이색적인 처벌 화제
편집부
17-07-21
2491 中, 혼잡한 지하철 안에서 아이 오줌 누인 민폐 母
편집부
17-07-18
2490 ‘안면 인식’ 단속에 숨겨진 중국의 음모... 2020년까지 ....
편집부
17-07-17
2489 중국판 흙수저, 베이징 헤이후(黑戶) 자녀들의 고된 일상
편집부
17-06-23
2488 茶의 나라에서 비만국으로 전락한 中, '비만 아동 세계 ....
편집부
17-06-17
2487 스마트폰과 새 옷 사기 위해 2개월 아들 판 남성
편집부
17-06-12
2486 중국으로 돌아온 해외 유학파 인재들 불만 UP... 왜?
편집부
17-06-06
2485 철없는 어린 아들의 실수로 ‘수백만 원’ 날린 남성
편집부
17-05-24
글쓰기
407,995,4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