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국내 침대 제품서 1급 발암물질 ‘라돈’ 검출... 기준치 10배 초과

한지연 기자  |  2018-05-04
인쇄하기-새창



[SOH] 침대 제조·판매 업체 대진침대가 판매하는 제품에서 기준치를 넘는 ‘라돈’이 검출된 것으로 밝혀지면서, ‘수면 건강’ 안전에 비상이 걸렸다. 문제가 된 모델은 ‘네오 그린, 모젤, 벨라루체, 뉴웨스턴’ 등 4개다.


이번 논란은 대진 침대 사용자 A 씨가 지난 1월 휴대용 라돈 측정기로 침대를 측정하는 과정에서 기준치를 넘는 수치가 검출되면서 발단이 됐다. 당시 A씨의 침대에서는 실내 주택 라돈 기준치인 200Bq/㎥의 10배가 넘는 2000Bq/㎥가 넘는 라돈이 검출됐다. (1㏃(베크럴)은 방사선 1개가 1초간 핵에서 방출되는 것)


실내라돈저감협회는 이에 대해 “매트리스에 라돈을 방출하는 광물 파우더를 사용하는 것이 문제”라고 지적했다.


‘침묵의 살인자’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라돈은 지각의 암석이 있는 모든 곳에 존재하는 자연물질로 우라늄이 붕괴하며 생성되는 무색무취의 기체 형태의 방사성물질(원자번호 86번)이다. 세계 보건기구(WHO)와 미국환경청(EPA)에서는 라돈을 1급 발암물질로 지정하고 흡연에 이어 폐암 발병 요인 2위로 지목한 바 있다.


라돈 가스는 숨을 쉴 때 폐 깊은 곳까지 들어갈 뿐 아니라 방사선을 세포에 직접 쏴 폐암을 유발하고 폐에 그대로 고체로 축적된다. 침대 외에도 토양 및 일부 건축자재에서 방출된다. 특히 실내의 밀폐된 공간은 방출된 라돈 가스가 고여 있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라돈은 우리 주위에서 언제나 노출될 수 있는 방사선 물질이지만, 농도가 높지 않을 경우 건강에 위험을 끼치진 않는다.


그러나 기준치 이상의 라돈에 노출될 경우, 폐뿐만 아니라 다른 부위의 암도 유발할 수 있다. 미국암학회에 따르면 라돈 농도가 높은 지역에 거주하는 여성의 백혈병, 림프종, 골수종 등의 발생 위험이 약 60% 높다.


대진침대 측은 4일 홈페이지(www.daijinbed.co.kr)에 사과문을 게재하고 “최대한 빠른 시간 내 객관적인 사실관계를 규명하기 위해 국가 공인기관에 조사를 의뢰 중이다. 조사결과가 나오는 대로 회사의 입장을 표명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라돈이 검출된 제품은 네오 그린, 모젤, 벨라루체, 뉴웨스턴 등 4종 침대 7000여개이며, 희토류로 원석을 갈아 만든 ‘음이온 파우더’에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577 포항 헬기 사고 유족들... 국방부에 원인규명 촉구
도현민 기자
18-07-19
576 北 석탄 선적 선박, 지난해부터 수십 차례 국내 항에 입항..
권성민 기자
18-07-19
575 법무부, 제주 예멘인 7명 도외 이동 허가... 왜?
하지성 기자
18-07-17
574 청와대, 음란파티 막아달라는 국민청원에 “관여할 수 없..
박정진 기자
18-07-14
573 서울 한복판서 음란하고 퇴폐적인 ‘퀴어축제’ 또 열려....
한지연 기자
18-07-13
572 ‘예멘 난민 규제’ 청와대 국민 청원 역대 최다 참여.....
한지연 기자
18-07-10
571 국내 유통 중인 중국산 고혈압 약에 발암물질... 판매 중..
한지연 기자
18-07-09
570 출입국, ‘위장 난민’ 신청자 대거 적발... ‘파룬궁 수..
박정진 기자
18-06-28
569 세종시 아파트 신축 공사장서 대형 화재... 굉음과 함께..
권성민 기자
18-06-27
568 대구 수돗물 비상... 발암 물질, 환경호르몬 다량 검출
도현준 기자
18-06-22
글쓰기
376,036,4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