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중대본, 병·의원 코로나19 검사비 논란 해명... “유·무증상자 비용 달라”

디지털뉴스팀  |  2022-02-04
인쇄하기-새창

[SOH] 지난 3일부터 전국의 호흡기전담클리닉이나 병·의원에서도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게 된 가운데, 일부 병·의원에서 코로나19 신속항원검사(RAT)에 과도한 비용을 청구한 논란에 대해 정부가 진찰비 5000원 외에 추가 검사비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4일 ‘뉴시스’에 따르면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제1통제관은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기본적으로 의원급은 5000원, 병원은 6500원만 내면 된다. 그 외의 검사비용이나 감염병예방관리료는 국비와 건강보험으로 처리하고 있어서 더 이상 낼 필요가 없다”며 “추가 검사비를 요구하는 것에 대해 의료기관과 대한의사협회에 안내해 이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단 이러한 감사 비용은 유증상자에 한하며, 무증상자의 경우에는 진료비 5000원에 외에 검사비를 별도로 지불해야 한다.


이 통제관은 “의료기관은 기본적으로 증상이 있는 분들이 가야 한다. 증상이 있는 경우 의사 진찰을 받고 검사와 다시 치료를 받으면 된다"며 "그 경우에는 5000원만 지불하면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호흡기전담클리닉이나 동네의원의 경우, 기본적으로 증상이 있는 경우 진찰이나 처방을 받는 곳”이라며 “증상이 없는 분은 가급적 보건소에서 신속항원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정부는 전날에도 "호흡기진료 지정의료기관에서 발열·호흡기 증상자, 의사진단 결과 코로나19 의심 증사자 등이 신속항원검사를 실시하는 경우 검사료에 대한 환자 본인부담은 없도록 공지했다"며 유증상자만 검사비가 무료라는 점을 재차 밝혔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953 코로나백신승인취소 집단소송 재판 진행
디지털뉴스팀
22-06-17
952 서울시, 퀴어축제 서울광장 사용 조건부 승인
디지털뉴스팀
22-06-17
951 문인들의 발자취와 함께 하는 ‘서울문학기행’
권민호 기자
22-06-13
950 7월부터 코로나19 진료 체계 통합... "국민 불편 최소화....
디지털뉴스팀
22-06-10
949 서울시 ‘마음잡고’ 프로젝트... “번아웃, 직장 갈등.. ....
강주연 기자
22-06-09
948 방한 중인 美 국무 부장관... 성소수자의날 축하 간담회....
디지털뉴스팀
22-06-08
947 전국청년연합, 국가인권위 ‘비중립적 인권 행보’ 비판......
디지털뉴스팀
22-06-08
946 ‘투명페트병 분리배출 의무화‘ 1년... 성적은?
디지털뉴스팀
22-06-07
945 질병청, 원숭이두창 ‘관심’ 경보 발령... 법정 감염병 ....
구본석 기자
22-06-06
944 51명 교육감 후보... 中 ‘공자학원’ 대책 질의에 3명만 ....
디지털뉴스팀
22-05-31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19,300,486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