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카카오. ‘보낸 메시지 삭제’ 서비스 시작... 잘못 보낸 메시지 삭제 可

한지연 기자  |  2018-09-18
인쇄하기-새창



[SOH] 카카오가 앞서 예고한 ‘보낸 메시지 삭제 기능’ 서비스를 시작했다.


17일 카카오는 “오전 10시부터 안드로이드와 iOS용 카카오톡 어플리케이션(앱)에서 ‘메시지 삭제’ 기능을 적용했다”고 밝혔다.


이번 적용에 따라 메시지 발송자는 보낸 메시지를 5분 이내에 삭제할 수 있게 됐다. 상대가 이미 확인한 메시지라도 전송한 지 5분 이내라면 삭제가 가능하다.


카카오톡 사용자들은 8.0 버전으로 업데이트 했을 경우 추가 업데이트 없이 이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보낸 메시지 삭제’는 텍스트뿐 아니라 전송한 이미지나 영상, 이모티콘 등에 대해서도 똑같이 적용된다. 1대1 카카오톡 대화방 뿐 아니라 그룹채팅방·오픈채팅방에서도 가능하지만 비밀채팅방에서는 해당 기능이 적용되지 않는다.


사용 방법은 지우고자 하는 발송 메시지를 약 2~3초간 길게 누르면 메뉴가 나타나며, 그 중 ‘삭제’를 선택하면 된다.


‘삭제’에는 ‘모든 대화상대에게서 삭제’와 ‘나에게서만 삭제’ 두 가지 옵션이 있다. 상대에게 발송한 메시지를 지우고자 할 때는 그 중 ‘모든 대화상대에게서 삭제’를 누르면 된다.


카카오가 그동안 미뤄온 ‘보낸 메시지 삭제 기능’을 도입하기로 한 것은 경쟁 메신저인 라인(네이버 메신저), 텔레그램(러시아 메신저), 왓츠앱(페이스북 메신저) 등 대부분이 이미 이 기능을 운영 중인 데 따른 동참으로 보인다.


카카오 측은 이번 서비스에 대해, “그동안 이용자들의 계속된 요구를 반영한 것”이라며, “메시지 전송 오류를 일부 보완하기 위해 도입했다”고 밝혔다.


사용자들은 “꼭 필요했던 기능”이라며, 환영의 입장을 나타냈다. (사진: NEWSIS)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604 [포토] 주말 도심을 수놓은 건강 심신수련 ‘파룬궁’ 아..
곽제연 기자
18-10-15
603 서울대 여론조사... “한반도 최대 위협은 北 아닌 中”
하지성 기자
18-10-10
602 [포토] ‘서울세계불꽃축제 2018’로 화려하게 물든 10월..
최선 기자
18-10-10
601 ‘제주 무사증’·‘파룬궁 탄압’ 이용해 허위 난민 신청..
곽제연 기자
18-10-06
600 청명한 가을밤 하늘을 수놓을 ‘서울세계불꽃축제 2018’ [1]
최선 기자
18-10-06
599 또 다시 찾아온 ‘라돈 포비아’... 전주 아파트 욕실서..
권민호 기자
18-10-04
598 10월부터 뇌·뇌혈관 MRI 검사비 부담 4분의 1로 ↓
하지성 기자
18-10-02
597 “동물 생명 경시하는 정부의 ‘살처분 행정’ 개선해야”
곽제연 기자
18-10-02
596 농수산물 생산자물가가 역대 최고... 명절 장보기 비상
하지성 기자
18-09-21
595 제주 난민 신청 예멘인 23명에 인도적 체류허가... 시민단..
박정진 기자
18-09-19
글쓰기
371,508,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