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美 기업조사업체 사무소 기습 폐쇄... 혐의 “불법 경영”

디지털뉴스팀  |  2023-04-06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 당국이 미국 기업실사업체의 베이징 사무소를 폐쇄하고 중국인 직원 5명을 체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2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 기업실사업체 민츠그룹(본부 뉴욕)은 통신에 보낸 성명에서 중국 당국이 베이징 사무실을 기습 단속해 중국 국적의 직원 5명을 연행했으며 사무소 운영을 강제 중단시켰다고 밝혔다. 
 
민츠그룹은 “우리는 중국에서 투명하고 윤리적으로 법률과 규정을 준수했고 사업 허가도 합법적”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중국 당국은 이번 단속과 관련해 공식적인 법적 통지를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익명을 요구한 뉴욕 본사의 한 소식통은 중국 현지 사무소 법률 고문을 인용해, “중국 당국은 지난 20일 베이징 사무실을 급습했으며, 중국인 직원들은 외부와 연락이 차단된 채 베이징 외곽에 구금돼 있다”고 전했다.

민츠 측은 중국 당국에 해당 직원들의 석방을 요구한 상태다. 

민츠그룹은 사기, 부패, 직장 내 위법 행위 등 기업의 내부 문제나 배경 등을 전문으로 조사하는 한다. 중국을 포함해 전 세계에 18개 사무실을 두고 있다. 

중국의 이번 단속은 해외 기업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하는 중국발전고위급포럼(발전포럼)을 코 앞에 둔 가운데 벌어져 주목받고 있다.

로이터는 미국 한 업계 관계자를 인용, 중국 정부가 외국 자본과 기술을 원하면서도 신뢰성 있는 미국 기업이 중국 업계를 조사하는 것은 허용하지 않겠다는 '신호'를 보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중국 당국은 ‘불법 경영죄’를 이번 단속의 이유로 내세웠다.

마오닝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같은 달 28일 정례브리핑에서 “민츠 중국 사무실은 불법 경영죄 혐의를 받고 있다”면서 “추가 조사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해당 혐의의 상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연합뉴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262 홍콩 법원 헝다에 ‘청산’ 명령
디지털뉴스팀
24-02-02
1261 中 청년실업률 재공개... 통계 기준 뜯어고쳐 6.4%↓
디지털뉴스팀
24-01-22
1260 中 당국·민간 실업률 지표 괴리... 당국은 “안정적” 민....
디지털뉴스팀
24-01-21
1259 中 실리콘밸리 경제 추락... 집값 폭락, 노숙자 증가
디지털뉴스팀
24-01-16
1258 中 디플레 인정?... 日 ‘잃어버린 30년’ 선전
디지털뉴스팀
24-01-15
1257 中 경제 도시들 ‘임금 삭감’ 한파
디지털뉴스팀
24-01-06
1256 베이징대 분석 재주목... ‘中 월소득 36만원 미만 인구 ....
디지털뉴스팀
24-01-05
1255 中 지방정부 재정난 가중에 공안조직 축소
디지털뉴스팀
23-12-13
1254 中 제조시장 칼바람... 기약 없는 수 개월 ‘장기 휴가’ ....
디지털뉴스팀
23-12-11
1253 中 '불리한 경제' 감추기... 청년실업률 이어 신불자 명....
디지털뉴스팀
23-11-27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26,381,734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