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션윈예술단, 수원서 한국 공연 시작

편집부  |  2014-02-10
인쇄하기-새창

[SOH] 9일 수원에 위치한 경기도 문화의 전당에서 션윈 공연이 열렸습니다.


많은 관객들이 공연장을 가득 메운 가운데, 해외에 부는 션윈 열풍이 그대로 한국 무대에 전해져 관객들의 감탄과 호응을 이끌어냈습니다.


2시 공연을 관람한 군 고위 관계자는 공연이 환상적이라며, 다시 보고싶다고 말했습니다.

 

(음성) “처음 공연을 봤는데 한마디로 환상적이다. 중국의 음악, 서양의 음악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뤄서, 아주 섬세하면서도 웅장한 그런 모습을 봤고, 특히 그 중국의 화려한 의상, 숙달된 무용, 그런 것이 인상에 많이 남습니다. 아주 좋은 공연이고, 아주 멋진 공연이었다. 다시 한번 보고싶습니다


또 프로그램 가운데 어느 것을 선택할 것 없이 모두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음성) “남자들의 무용은 웅장하고, 힘이 넘치고, 여성들의 무용은 섬세하고 화려하더라, 그래서 전체적으로 어느 하나 선택하고 안하는 것이 아니라 모든 것이 좋았다. 그렇게 생각합니다”.


화장품 제조기업인 코이엠의 김인규 CEO는 크게 웃으며 재미있고 감동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음성) “(공연이) 재밌었죠. 너무 재밌었죠. 우리 문화와는 조금 이질감이 있지만 동질감도 많이 발견했어요. 그리고 또 저분들이 우리한테 보여주기 위해 많이 수고를 했다는 것을 느꼈고요, 어쨌거나 많은 감동을 받았어요.”


성낙원 한국 청소년영상예술진흥원장은 공연이 환상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음성) “중국의 5천년 역사를 음악과 무용이 어우러져 환상적으로 볼 수 있었고요. 영상 무대와 현실의 무대가 아주 조화롭게 이루어져서 더욱 재미있게 볼 수 있는 공연이었던 것 같습니다”


저녁 공연을 본 곽영교 대전광역시의회의장은 중국의 문화가 잘 표현된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음성) “중국의 고전역사, 문화를 무용으로 첨단기술이 혼합돼서 아주 섬세하고 완성도 높게 거대하게 잘 표현됐다고 생각합니다”


박양준 서예가는 “중국 문화의 정수를 흠뻑 취했다”고 감탄했으며, 러시아에서 온 라밀라, 알렉세이 (Ramilya and Aleksey Ivanova) 엔지니어 부부는 “아름답다(very beautiful)”, “색다르다(very unusual)”, 를 연발하면서, 러시아 무용과는 완전히 다르다며 의상이 아름답고 남성들의 힘찬 북 공연이 인상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52 션윈 오케스트라 콘서트 투어, ‘동서음악의 융합은 완벽..
편집부
14-10-22
151 ‘정신적 치유가 될 수 있는 공연’
편집부
14-02-16
150 션윈 대구공연 막 올라…다수 션윈 고정팬들 등장
편집부
14-02-16
149 ‘웅장하고 끝까지 빈틈없는 공연’
편집부
14-02-14
148 션윈은 ‘중국 문화의 뿌리를 만끽한 공연’
편집부
14-02-13
147 ‘기회가 되면 무조건 봐야 할 공연’
편집부
14-02-12
146 션윈예술단, 수원서 한국 공연 시작
편집부
14-02-10
145 션윈예술단, 한국 도착
편집부
14-02-08
144 ‘션윈 무용가들은 신의 화신’, 션윈 공연 매진 이어져
편집부
13-04-13
143 기존의 중국 문화 공연과는 다른 특별함이 느껴져..
편집부
13-04-08
글쓰기
350,435,1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