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전 美 NSC 고관 “대만, 中의 공격 목표될 것”

이연화 기자  |  2021-03-04
인쇄하기-새창



▲ 허버트 맥매스터 전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 [사진=SOH 자료실]


[SOH] 허버트 맥매스터 전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대만에 대한 중공의 군사공격을 경고했다.


맥매스터 전 보좌관은 2일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서 “중공의 대만 침공은 세계 ‘대규모 전쟁’으로 이어지는 ‘가장 중요한 방아쇠’가 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중공은 지난해 홍콩 민주화 운동을 단속하기 위해 국가안전유지법을 도입했다. 또한 당국은 신장 위구르 자치구 등 각지에서 억압과 통제를 강화하고 있다.


맥매스터 전 보좌관은 “대만은 중공의 다음 큰 목표(next big prize)가 될 가능성이 크다”면서, “시진핑은 중국을 다시 완전하게 만들고 싶어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공은 1949년 공산 정권 수립 후 무력에 의한 대만 통일 실현을 계속 노려왔다.


중공은 최근 수 개월 간 대만에 대한 압박과 군사 도발을 확대하고 있다. 특히 바이든행정부 출범 직후인 1월 23일 중국군기 13대와 25일 15대가 각각 대만 방공 식별구역을 침입했다.


맥매스터 전 보좌관은 2022년 베이징 동계 올림픽이 끝난 후 대만은 “가장 위험한 시기에 들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또 “중공은 대만을 방어하려고 하는 미군을 저지하고 장벽을 만들기 위해 남중국해에서의 군사 거점화도 서두르고 있다”면서, 상원 군사위원회에 대만과 남중국해 지역에서 미국의 군사력을 유지하고 군사적 존재감을 유지할 것을 조언했다.


맥마스터 전 보좌관은 대만을 둘러싼 미·중간 군사충돌이 벌어질 경우 양측 모두 큰 대가를 치르겠지만 중공은 미군의 막강한 군사력으로 치명적인 손실을 면치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화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085 獨 대학, 중 EU 제재 항의... 학내 공자학원 활동 중단
하지성 기자
21-04-16
2084 日 원자력 재처리 시설... 30년간 ‘후쿠시마 5배’ 방사..
디지털뉴스팀
21-04-16
2083 日 부총리, 방사능 오염수 배출 비난에 “그 물 마셔도 별..
강주연 기자
21-04-15
2082 대만 TSMC... 美 재제에 따라 中 슈퍼컴 업체에 공급 중단
한지연 기자
21-04-14
2081 AZ 대안으로 나선 '얀센'도 ‘혈전’ 발생... FDA ‘일시..
도현준 기자
21-04-14
2080 미얀마 군, 시민 학살도 모자라 ‘시신 장사’에 ‘장기..
이연화 기자
21-04-13
2079 바이든 행정부...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발언 반복
김주혁 기자
21-04-12
2078 도쿄전력, 후쿠시마 원전 폐기물 4000개 6년 넘게 관리 ‘..
강주연 기자
21-04-10
2077 日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임박... 해양 안전 비상
도현준 기자
21-04-10
2076 ‘인혈(人血)’ 넣은 나이키 ‘사탄 운동화’... 논란 끝..
구본석 기자
21-04-09
글쓰기
375,708,259